[문화체육관광부] 제102회 전국동계체육대회 취소

  • 관리자
  • 2021-01-13 11:13:00
  • hit263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대한체육회(회장직무대행 이강래)와 함께 코로나19 상황 등을 고려해 ‘제102회 전국동계체육대회’ 개최를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제102회 전국동계체육대회는 당초 2월 5일(금)부터 8일(월)까지 서울, 강원, 경북 지역에서 분산 개최될 예정이었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 확산세가 다시 심각해짐에 따라 문체부와 대한체육회는 지난해 12월부터 교육부(시·도교육청), 시·도체육회, 동계 회원종목단체 등 관계 기관과 대회 개최 여부에 대해 지속적으로 협의하고 의견을 수렴해왔다.

 

코로나19 감염 확산 우려, 훈련 부족으로 높은 부상 위험 등 고려

 

그 결과, ▲ 전국동계체육대회 개최 시 합숙, 단체훈련 등으로 인한 선수들의 코로나19 감염 확산 우려, ▲ 동계종목 특성상 설질 저하 등으로 대회 연기가 어려운 점, ▲ 수도권과 일부 시·도 경기장 시설 이용이 어려워 선수들의 훈련 부족으로 인한 부상 위험이 큰 점, ▲ 전국 규모 대회인 만큼 선수들의 안전이 최우선이며, 특히, 학생선수가 다수 포함된 점 등을 고려해 정상적인 대회 개최가 어렵다는 데 의견이 모였다.

 

이에 대한체육회 이사회 서면 의결[1. 5.(화)~7.(목)]과 1월 8일(금)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논의를 거쳐 전국동계체육대회를 취소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향후 문체부와 대한체육회는 이번 대회의 미개최로 인해 학교 진학, 연봉체결 등에서의 선수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교육부와 지자체 등 관계 기관과 협의해 대책을 마련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올해 4월 서울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2021 전국생활체육대축전’ 역시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11월(11. 4.~7.)로 연기했다. 생활체육인 약 2만 5천 명이 함께하는 행사인 만큼 서울특별시와 시도체육회 등 관계 기관은 상반기 개최 시 감염 확산 위험이 클 수 있고, 무엇보다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우선이라는 데 모두 합의해 연기를 결정했다.

 

 

"본저작물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2021년' 작성하여 공공누리 제1유형으로 개방한 '제102회 전국동계체육대회 취소(작성자:박성필)'을 이용하였으며,

해당 저작물은 '문화체육관광부, https://www.mcst.go.kr/'에서 무료로 다운받으실 수 있습니다."

https://www.mcst.go.kr/kor/s_notice/press/pressView.jsp?pSeq=18604&pMenuCD=0302000000&pCurrentPage=1&pTypeDept=&pSearchType=01&pSearchWord=

게시글 공유 URL복사

고객센터

1661-2350

  • am 9:30 ~ pm 5:00 (점심시간: 12시~1시)
  • *토,일요일 / 공휴일 휴무
  • FAX : 043-268-2009

Quick menu

  • 최근 본 상품

    • 등록된 상품이 없습니다.

오늘 충청북도 청주시 서원구 사북로 96 (사직동) 오늘

대표이사: 이민호 통신판매 신고번호: 제2011-충북청주-0049 사업자등록번호: 301-07-46534

TEL. 1661-2350 FAX. 043-268-2009 E-mail. 16612350@daum.net 통신판매 신고번호. 제2011-충북청주-0049 사업자등록번호. 301-07-46534